아빠를 부탁해’ 강석우 딸 눈물 고백한 사연

Feb 20, 2015 heyheycafe 으로부터 'TV 연예 뉴스 매거진' 포럼이 포스트되었습니다.

  1. heyheycafe

    heyheycafe Moderator

    강석우의 딸은 20일 방송된 SBS 2부작 설날 특집 예능프로그램 ‘아빠를 부탁해’에서 “아빠가 결혼을 늦게 하셨다”며 “난 이제 스무살인데…”라고 말하며 아빠의 세월을 느끼는 나이가 된 것에 대해 안타까워하며 눈물을 쏟았다.
    20150220000188_0.jpg
    딸은 이어 “아빠는 항상 나한테 해주시는데 애교가 없어서 애교를 부린 적이 없다. 아빠가 그걸 원하신다는 것을 안다”라고 말했다.

    한편 ‘아빠를 부탁해’는 50대 스타 아빠와 20대 딸이 함께 출연하는 가족 예능. 이경규, 조재현, 강석우, 조민기 부녀가 출연해 다양한 부녀 관계를 보여준다. 가수 이효리가 내레이션을 맡았다.
     

페이지 공유하기